카지노 연재

된장 겜블러 브루스 46화

19홀핏보스 0 1001

된장 겜블러 브루스 46화 



'거창한 계획은 시작은 항상 좋은 출발 후에


최악의 상황에 치닫게된다.'


오늘의 생바교훈 46장 2절



통장에 돈이 꽃혔다.


비행기표 급하게 구하고 호텔방예약하니 3명이라


돈이조금많이든다.


ㅇㄹㅇ들어가서 비행기표값 건지려다.


1500까지 떨어지고 뚜껑열려 1000 먹 1000먹 1000먹


겨우 1500개 올리고서는


같이가는 ㅈ친구와 ㅅ후배에게


가기전에 뭐하는 짓이냐고


욕존나게 쳐먹고


대충 짐챙겨 세부로 향했다.



세부로 가게 된 이유가


마닐라는 대패한 기억이있고


마카오는 물가가 비싸고 유흥이 없었고



세부는 워낙 잘알던데라 


맘편히 갈생각에 그쪽으로 가게되었다.



출발시드 약 2밀리언 조금안되는 돈


도착해서 호텔 체크인하고


객장으로 내려가니 익숙한 필녀 매니져들이


많이 보인다.



반갑게 인사를 나누었고 난 기분좋게 게임을 시작하기전


에이ㅈㅌ 등록을 해놓고


개인구좌를 열고 ㄹㄹ을 시작하려했다.


존나웃긴게 파코르 계열은 에이ㅈㅌ수첩을보니


80프로 루징개념이다. 


비행기표 프로그램부터 객실 식음료 포인트가있고


ㄹㄹ은 따로 또 붙고 잃은 금액의 10~20프로


루징피도 따로있다.



미딸기준 1만부터 10만이상까지


따로 정리되어있다



왜 필리핀 파코르 계열애들이


응원하며 한편으로 죽이려하는지


이해가되었다.



까놓고  얘기해서  겜돌이가 죽어야 ㅇㅇㅈㅌ가 사는


ㅈ같은 구조였기 때문이다.



이러한 내용을 보고 난


ㅇㅇㅈㅌ를 못하겠다라고 생각했고


착한 내 심성은 영원히 겜블러로 남게


일도 놓치지 않아야 겠다는 기 생각의 기준이 


이때 확고해졌다.



첫날은 두번에나누어 한번에 2~3만씩 먹기로했고


천페소 내지 이천페소 출발 슈퍼마틴 5단계를


하기로했다.


호텔에 박혀있으며


게임을 지속했고


그러던 와중 알고지내는 세부의 ㅇㅇㅈㅌ형과 만나게 되었다.

,

번호 업소후기 조회
0 Comments
Category
Point Rank
Banner
State
  • 오늘 방문자 4,885 명
  • 어제 방문자 6,000 명
  • 최대 방문자 22,407 명
  • 전체 방문자 8,162,019 명
  • 전체 회원수 12,331 명
  • 전체 게시물 3,797 개